최신뉴스경정

뉴스

제12회 스포츠월드배 대상경정 18, 19일 개최

기사입력| 2018-04-17 09:28:56
'제12회 스포츠월드배 대상경정'이 18,19일 미사리 경정장에서 펼쳐진다.
올 시즌 첫 번째 대상 경주 우승자를 가리는 '제12회 스포츠월드배 대상경정'이 18, 19일 미사리 경정장에서 열린다. 이번 대상경정은 1회차부터 14회차까지 성적을 토대로 상위 12명을 선발, 18일(수) 예선전을 거친 뒤 상위 6명이 19일(목) 결승전을 치른다. 출전 선수는 최영재(38·5기·B1등급), 어선규(40·4기·A2등급), 문안나(34·3기·A2등급), 김계영(39·6기·A2등급), 손동민(36·7기·A2등급), 유석현(32·12기·A1등급), 김민천(42·2기·A2등급), 이태희(47·1기·A1등급), 김효년(44·2기·A1등급), 김응선(33·11기·A1등급), 민영건(42·4기·A1등급), 손지영(33·6기· A1등급) 등이다.

지난 15회차(11, 12일)에서 3연승을 거두며 다승왕 경쟁에 뛰어든 심상철과 지난 시즌 스포츠월드배 대상경정 우승자 박정아가 이번 대회 출전이 좌절되며 아쉬움을 남겼지만 최근 좋은 활약을 펼치고 있는 선수들이 모두 출전하는 만큼 박진감 넘치는 대회가 될 전망이다. 특히 B1등급으로 올 시즌 미사리 경정에서 파란을 일으키고 있는 최영재가 제1차 그랑프리포인트쟁탈전(GPP) 쟁탈전에 이어 스포츠월드배도 접수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경정 전문가들은 "이번 대회 출전자 중 B등급 선수는 최영재가 유일하다. 하지만 최영재가 1회차부터 14회차까지 성적 1위로 11일 예선전에서 1번 코스를 배정 받은 만큼 예선전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다면 우승 확률은 가장 높을 것"으로 예상했다. 여성 선수의 활약도 기대된다. 이번 대회에는 문안나, 김계영, 손지영 3명의 여성 선수가 출전하는데 이 중 문안나는 현재 6승으로 다승 6위에 오를 만큼 최근 기세가 좋아 지난 시즌 박정아의 우승에 이어 2년 연속 여성 선수 스포츠월드배 우승이 기대된다. 이번 대상경주 우승자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상금 1000만원이 주어진다. 2위와 3위에게는 각각 700만원과 500만원이 수여된다.





[스포츠조선 바로가기] [스포츠조선 페이스북]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맨위로
  •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