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경마

뉴스

11일 '스포츠월드배', 대형신인 '가온챔프' 출격

기사입력| 2018-11-08 16:40:46
가온챔프.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오는 11일(일) 열리는 제11경주가 '스포츠월드배'로 펼쳐진다. 오후 6시에 출발하는 마지막 경주며, 1400m 단거리 대결이다. 경주마는 산지와 연령 모두 상관없이 출전할 수 있다.

3세마 답지 않은 기량으로, 출전하는 경주마다 인기를 끄는 '가온챔프'가 나선다. 단거리에 유리한 선행전략에 최적화된 경주마로, 또다시 압도적인 승리를 거둘지 귀추가 주목된다.



▶가온챔프 (수, 3세, 한국, 레이팅85, 안병기 조교사, 승률 71.4%, 복승률 85.7%)

출전마중 가장 어린 3세지만 잠재력이 충분하다. 데뷔전에서 2위와 10마신차의 대승을 거뒀고, 작년 12월에 인기마 '횡운골'을 13마신차로 꺾으며 경마팬들의 눈도장을 받았다. 특히 7월과 9월 경주를 연달아 승리하며, 이번 경주에서 3연승을 노린다.



▶다이아삭스 (수, 4세, 미국, 레이팅96, 지용철 조교사, 승률 18.8%, 복승률 56.3%)

올해 3월 지용철 조교사의 마방으로 옮긴 뒤 출전한 'TJK 트로피'에서 우승하며 6개월 만에 화려하게 복귀했다. 이후에 출전한 3개 경주에서 모두 준우승했다. 1400m 경주는 작년 10월 이후 1년 만이다.



▶삼성불패 (거, 4세, 미국, 레이팅91, 박대흥 조교사, 승률 26.7%, 복승률 66.7%)

데뷔 후 15번 출전해 11번을 3위안에 들 정도로 꾸준한 성적을 올리고 있다. 올해 참가한 5번의 경주에서 1번 우승, 3번 준우승하며 기세가 좋다. 최근 주로 장거리 경주에 도전했기 때문에 단거리 경주 감각 회복이 관건이다.



▶상감마마 (거, 6세, 한국, 레이팅107, 박병일 조교사, 승률 31.0%, 복승률 37.9%)

올해 초 두 개 경주에서 연속 하위권 성적을 받으며 침체기를 맞는 듯했다. 하지만 4개월간의 휴식을 가지고 돌아온 7월 경주에서 3위를 하더니 8월 경주에서 우승을 하며 회복세다. 10월에 '스포츠월드배'와 동일한 1400m 경주에 참가해 준우승을 했다.



▶ 구통사 (거, 4세, 한국, 레이팅87, 전승규 조교사, 승률 35.3%, 복승률 41.2%)

올해 6월 1800m 경주에서 1위를 거머쥐며 1등급으로 승급했다. 지난 10월 첫 1등급 경주에 도전해 7위의 다소 아쉬운 성적을 받았다. 1300m 경주에 3번 출전해 전승하는 등 단거리 성적이 좋다. 이번 경주에서 복병마가 될 수 있다. 신보순기자 bsshin@sportschosun.com

[스포츠조선 바로가기] [스포츠조선 남북교류 특별페이지]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맨위로
  •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