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뉴스경마

뉴스

한국마사회-경기도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MOU 체결, 17일까지 주말장터 운영

기사입력| 2019-11-07 14:52:07
한국마사회가 지난달 31일 경기도와 사회적 경제기업의 자생적인 성장과 생태계 활성화를 돕기 위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경기도 과천소재 한국마사회 대회의실에서 체결식을 개최했다. 한국마사회 김종길 부회장과 경기도 서남권 소통협치국장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사회적 경제기업의 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양측은 주말 사회적경제기업 장터운영, 경기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홍보 지원, 사회적경제 제품 합리적 소비 촉진, 사회적경제 활성화 및 상호발전을 위한 협력 등 4개 분야에 대한 협력을 함께 한다.

체결식 후 사회적경제 공공구매 매칭데이 행사를 열었다. 한국마사회 본관에서 마사회 구매 담당자 50여명과 경기도 사회적경제기업 35개사가 참여했다. 15개 부스에서 건축·인테리어, 사무기기 및 사무용품, 홍보·디자인, 행사운영·공연 등 분야별로 1대1 구매상담회를 개최했다. 또한 공정무역 제품 홍보의 장을 겸하여 경기도 우수 공정무역 제품을 대내외에 소개했다.

또한 17일까지 3주 동안 주말마다 서울 경마공원 꿈으로 구간에서 '경기도 사회적경제기업 오픈마켓'을 연다. 사회적 경제기업에서 직접 생산하고 가공한 농산물 및 일반제품들을 만날 수 있다. 한국마사회는 판매를 위한 30개 부스 등 시설을 지원한다. 오픈마켓이 열리는 날에는 사회적경제기업의 홍보문구를 명칭으로 부여한 경주를 시행하고 대형 전광판을 활용한 홍보 영상을 상영하는 등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토요일과 일요일마다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 열린다. 서울 경마공원을 방문하는 누구나 이용가능 하다.
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사주로 알아보는 내 운명의 상대

▶눈으로 보는 동영상 뉴스 핫템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맨위로
  •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