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목록

경주 분석

코리아레이스 경주분석이 제공되는 코너입니다

조성곤만 분석해도이긴다(문세영추가)

작성일| 2014-05-27 09:31:37 조회수| 21052

경마인사이드는 경마 팬들이 어려운 마필 이름 보다는 쉽게 기억하는 기수를 선호함으로

 "조성곤 기수만 분석해도 즐길 수 있다" 라는 제목으로 설명 드리겠습니다. 먼저[ 인터뷰 영상] 를 보시겠습니다 ( KRA 방송 자료)

 

( 직접 손폰으로 촬영하여 화면 떨림이 있습니다 5-22일 촬영)

스마트 쟠키라는 닉네임처럼 상대마와 경주로 환경을 분석하여 아주 뛰어난 전술을 구사합니다. 5-9일 첫 방송했던 경마인사이드를 직접 시청하였다고 전하며

 지난주 가벼운 내측 주로와 선두권 공략으로 높은 입상률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자료를 보시면 마명 옆에 결과순위와 인기순과 대다수 내측과 선두 전개를 보여주고 있는데요 

 마카오 원정 후 돌아온 첫 주를 제외하면 2주 동안 30번 기승하여 오승에

 일곱 번 준우승과 다섯 번 3위로 절반 이상 입상했는데요.

 파랑 마킹으로 표기된 인기마 기승한 다섯 번 경주중 (미즈마고, 비바에이스, 쿨런, 메이저퀸) 네 번은 무거운 중간 주행을 하여 실패했으나

 노랑 마킹의 비인기마에 기승한 ( 삼라만상, 호령제왕, 비보마린, 시크릿무브,

 베가엑스 )를 내측으로 주행하여 이변성 입상을 하였으며

 2주간 내측주행 12번 입상하고 중간선 주행은 3번 입상하여 스마트쟠키 닉네임 답게 내측 가벼운 주로를 정확히 인지하고 전개하여 입상률 을 높였습니다.

 특히 5월 11일 2경주에서 렄키투데이로 선행 전개로 우승할 때 결승선 내측 전개

 한 마필들이 추입으로 동반 입상하며 삼복승 6507배가 나와 주로 빠르기의 중요성을 확인한 경주였습니다.

 다음 자료을 보시면 [ 기수 1년간 입상률]

 

  

 1년간 입상률로 다승은 유현명기수 1위에 홀랜드 김용근 순서이며 중요한 인기마 3위 이내 기승시 홀랜드 김용근 51%와 비인기권 이희천 67%에 후지이 김동영 송경윤 박금만 기수가 과도한 인기권이며

 조성곤 기수는 2주간에 인기마 기승시 열 번 중에 일곱번 복승 성공하고 비인기마포함 40% 높은 복승 성공으로 원인을 분석해보면

 

인기마 기승시에는 실패의 두려움으로 서울의 (960승한) 문세영 (1880승한) 박태종기수도 긴장하여 서두르는 것은 마찬가지만

 그동안 조성곤기수도 초반부터 무리하게 서두르며 선두권을 공격적으로 기승했으나

 마카오 원정이후 부드러운 출발에 전 구간을 마필의 능력을 믿고 차분하게 힘을 비축한 후 가벼운 내측주로를 이용 종반 추입력을 높이는 성숙된 기승술을 보여주고 있어

 이번 주에도 조성곤기수 기승할 마필중에 내측과 선두권 공략할 2경주-비익연리/ 3경주-지중해보석 /4경주-거침없이/ 7경주- 마탄비 / 10경주-올수

 일요일 1경주-영웅천하/ 3경주-아인스/ 5경주-라이즈앤드샤우트 를 관심권으로 보시면 즐거운 경마가 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방송 당일 경주 결과

지난주 인기 3위이내마 6번 기승 1승 후착 3번 에 두번 실패 (66.7% 복승성공)

한번 준우승 이변 후착 총13번 기승 5번 삼착없이 복승 성공 (38.4% 성공)

당분간 부경 추세는 가벼운 내측주로 전개하는 선행 선입 마필이 유리하며

조성곤 가수를 공략하는것이 유리하다

 

참고로 서울 문세영기수는 지난번 낙마된 여파가 완쾌 되지않은 원인인듯

인기마 9번 기승하여 한번 우승하고 삼착도 없이 모두 실패하여 경마인들에게 실망스러웠다

 

경마도 주식처럼 추세 즉 대세라는 것이 작용한다 초반 기수 성적을 분석하여

넣고 빼고를 잘해야한다

지난주 가장 많이 사랑 받는 문기수에게 아쉬운점은 몸상태가 안좋으면 경주를 포기했어야한다 

인기 기수들은 몸 상태가 않좋아 입상 실패할 가능성이 높을 때는

기수 교체를 해서라도 경마팬들께 실망을 주지 않아야한다

  • 맨위로
  • 이전
  • 다음
칼럼표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수
24 ‘감동의바다’, 11마신 대차 우승으로 최고 암말 등극 2014.06.10 19072
23 knn신의한수는 통하지않했다 2014.06.10 20386
22 ‘한강의기적’ 파죽의 4연승 달성할까 2014.05.29 18324
21 부경 25조 임한 조교사-換骨奪胎 (환골탈태) “모든 것을 바꾸겠다” 2014.05.28 19653
20 제25회 스포츠조선배 대상경주 2014.05.27 18651
19 김동영기수― 출발문이 열릴 때 비로소 레이스성격이 정해진다!! 2014.05.27 18794
18 조성곤만 분석해도이긴다(문세영추가) 2014.05.27 21053
17 안우성 조교사,부경 신규 마방 개업!! 2014.05.26 17825
16 5월23일 금요일,내용 을 알고 접근하자,,, 2014.05.22 17868
15 라이스조교사-이제 시작이야! 행운을 빌어 줘 2014.05.21 18749